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홍준표 "시·구의원이나 하지" 쓴소리의 배경

입력 2023.01.25 09:43  수정 2023.01.25 16:15
홍준표 "시·구의원이나 하지" 쓴소리의 배경
홍준표 대구시장ⓒ News1 자료 사진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전당대회 최고위원 선거와 관련해 TK(대구·경북) 국회의원들을 겨냥해 쓴소리를 했다.

홍 시장은 25일 페이스북에 "TK지역에서는 최근 인재를 키우지 못하고 눈치만 늘어가는 정치인들만 양산하고 국회의원다운 국회의원을 찾아보기 힘들어졌다"고 비판했다.

그 배경으로 그는 총선 때마다 전국 교체율 35% 내외를 맞추려고 하다보니 (국민의힘) 지지세가 강한 TK지역이 절반의 교체율을 기록해 희생양이 됐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홍 시장은 "최근 당내 최고위원 선거에서도 서로 눈치만 보고 출마 예정자도 찾아보기 힘들다.
이미 한물간 정치 낭인들만 설치는 형국이 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만약 이번에도 또 출마자를 조정하지 못하고 서로 눈치나 보는 현상이 계속 일어나면 재선 이상 TK 의원들은 이참에 다음 총선에서 모두 물갈이를 해야 할 것"이라며 "중앙정치에서는 힘도 못쓰고 동네 국회의원이나 하려면 시의원, 구의원을 할 것이지 무엇하려고 국회의원하냐"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TK 국회의원들의 분발을 촉구한다"는 말로 최고위원 출마자 조정을 거듭 촉구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