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43세' 이재은 "노산맘, 살짝 무섭습니다" 근황 인증샷

입력 2022.11.21 13:34  수정 2022.11.21 15:50
'43세' 이재은 "노산맘, 살짝 무섭습니다" 근황 인증샷
이재은 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이재은이 출산을 앞두고 병원에서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재은은 21일 인스타그램에 "이제 분만하러 고고싱, 준비 과정이 기네요, 그래도 열 달을 꼬박 품고있다 막상 세상 밖에 나온다 하니 왠지 모를 이 시원섭섭함은 뭘까요? 아무쪼록 산모도 아기도 건강하길. 기도하며 빠샤! 힘내자!"라며 병원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그런데 아닌 게 아니라 살짝 무섭시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라면서 긴장된 마음을 드러내기도. 그는 '노산맘' '생애 최고의 순간' 이라는 해시태그(핵심어표시)를 덧붙였다.

한편 1980년생으로 올해 우리나이로 43세인 아역배우 출신 이재은은 지난 4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열애와 함께 2세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