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야구선수와 결혼 앞둔 미녀아이돌 고통 호소 "밥 먹고나면..."

입력 2022.11.03 13:59  수정 2022.11.03 15:08
야구선수와 결혼 앞둔 미녀아이돌 고통 호소 "밥 먹고나면..."
지연/유튜브 요즘뷰티 캡처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걸그룹 티아라 멤버 겸 배우 지연이 결혼을 앞두고 스트레스를 고백했다.

지연은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요즘 뷰티'에 게재된 영상에서 피곤한 듯 테이블에 엎드려 잠을 자고 있었다.

그는 "밥 먹고 나면 식곤증이라고 하지 않나"라며 "식후 권태감도 심하고 신체 컨디션(상태) 회복도 잘 안되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또 그는 "스트레스가 많아서 그런지 원인 모를 통증도 있고, 순환이 잘 안되는 느낌이랄까"라며 "원인을 알 수 없는 몸의 불편한 증상들이 있다. 계절이 바뀌면서 내 몸을 챙겨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스트레스, 불규칙한 식습관 때문에 소화제를 항상 달고 살았는데 속 편하려고 먹는 소화제도 장기간 복용하면 안 좋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는 "반복되는 다이어트, 요요 걱정, 배변 문제, 위장 장애 불편함은 말 못 할 고민 아닌가"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지연은 오는 12월10일 프로야구 선수 KT 위즈 황재균과 결혼식을 올린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