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기름종이 출시한 에르메스, 가격에 누리꾼 '와글'... 얼마길래?

입력 2022.09.21 14:42  수정 2022.09.21 16:16
기름종이 출시한 에르메스, 가격에 누리꾼 '와글'... 얼마길래?
(에르메스 홈페이지 갈무리)


기름종이 출시한 에르메스, 가격에 누리꾼 '와글'... 얼마길래?
(에르메스 홈페이지 갈무리)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지난 2020년부터 메이크업(화장) 제품을 선보이면서 화장품 사업을 강화한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가 이번에는 6만원에 달하는 기름종이를 출시해 눈길을 끈다.

최근 에르메스는 얼굴 표면의 유분을 제거해주는 '기름종이'를 출시했다. 정식 명칭은 '에르메스 플레인 에어 리틀 실크 블로팅 페이퍼'다.

상세 페이지에는 "필요할 때마다 편리하게 피부톤을 정리할 수 있다"며 "번들거리는 부위에 블로팅 페이퍼를 얹어 가볍게 눌러줘라"라는 설명이 적혀 있었다.

이 기름종이는 에르메스의 상징인 주황색 상자에 담겨 한 장씩 뽑아 쓸 수 있게 제작됐다. 직사각형 모양의 기름종이에는 에르메스의 알파벳 'H'가 배열돼 있었다.

에르메스 측은 "이마처럼 가장 넓은 부분을 한 번에 커버할 수 있는 크기로 고안됐다"며 "간편하게 들고 다닐 수 있는 작은 사이즈로 일상에서 언제 어디서나 사용하기 좋다"고 전했다.

종이는 대마 섬유, 우드 펄프 그리고 부드러운 닥나무 섬유를 조합해 제작됐다.

총 100장이 들어있는 이 기름종이의 가격은 5만7000원이다. 장당 600원가량의 이 제품은 일회용이다.

기름종이는 에르메스에서 선보인 제품 중 매우 저렴한 축에 속한다.
가장 저렴한 제품은 1만원인 볼펜 리필심이며, 그다음으로는 4만원인 '무지 다이어리 스몰 모델'이다.

누리꾼들은 "내가 살 수 있는 유일한 에르메스 제품", "이건 심했다", "아까워서 기름 닦을 수나 있겠냐", "기름종이라도 가져볼까", "드디어 나도 명품을 살 수 있게 됐다", "에르메스 휴지까지 나올 기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특히 한 누리꾼은 "에르메스면 1장에 10만원쯤 할 줄 알았는데 양심적이다"라고 조롱하기도 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