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김준호, 이상민 주식 투자 실패 폭로 "팔았는데 30% 급등"

입력 2022.09.14 16:32  수정 2022.09.14 17:56
김준호, 이상민 주식 투자 실패 폭로 "팔았는데 30% 급등"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갈무리


김준호, 이상민 주식 투자 실패 폭로 "팔았는데 30% 급등"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방송인 이상민이 주식 투자 실패로 쓴웃음을 보였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도경완, 제이쓴, 주우재가 게스트로 출연해 주식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대화 중 김준호는 "이 얘긴 꺼내지 말아야 한다"며 "상민이 형이 판 주식이 오늘 30%가 올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상민은 "세금 때문에 팔았는데 30%가 올랐다"며 "어디 이렇게 거지 같은 상황이 다 있냐"라고 울컥했다.

이어 이상민은 "다음 달 15일에 카드값을 결제해야 하는데 걱정이다. 큰일 났다"고 토로했다.


그러자 김준호는 "그래서 오늘 누가 음식 살 거냐"라고 물었고, 탁재훈은 "난 세금 다 내서 진짜 돈이 없다"며 "비 오는 소리까지 처량하다"라고 신세를 한탄했다.

또 김준호는 탁재훈이 곱창전골과 오돌뼈 등의 메뉴(차림표)를 먼저 시켰다는 이야기에 "원래 시킨 사람이 계산하는 거 아니냐"며 탁재훈을 몰아세웠다.

이에 더해 이상민은 "형이 시킨 건 형이 내야 한다"며 자신은 가장 저렴한 4500원짜리 음식을 시켜 폭소를 안겼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