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깨끗한 물 나옵니다" 힌남노 피해 주민에 샤워실 개방한 포항 헬스장

입력 2022.09.08 07:12  수정 2022.09.08 11:33
"깨끗한 물 나옵니다" 힌남노 피해 주민에 샤워실 개방한 포항 헬스장
무료로 화장실, 샤워실을 개방하는 포항 헬스장.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파이낸셜뉴스]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경북 포항 지역을 강타하며 여러 가구에서 단전·단수가 발생한 가운데, 시민들 사이에서 따듯한 나눔이 이어지고 있다
포항 남구 오천읍의 한 헬스장은 7일 단수로 씻을 수 없는 이웃 주민들을 위해 헬스장 샤워실과 화장실을 무료로 개방했다. 헬스장 측은 이날 소셜미디어를 통해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분들께 센터 화장실, 샤워장을 무료 개방한다”며 “정수기도 사용하고, 씻고, 화장실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헬스장 또한 태풍으로 단수를 겪었지만 이날 복구가 되며 주변 이웃들을 위해 화장실과 샤워실을 개방하게 된 것이다.

해당 헬스장을 운영하는 A씨는 조선닷컴에 “퇴근하시고 샤워하실 수 없는 상황이신 분들이 지금도 오시고 있다”며 “아직 단수로 물이 안 나오거나 사용할 수 없는 흙탕물이 나오는 집이 있다”고 말했다. A씨는 “이런 상황 속에서 우리 헬스장은 물도 나오고 물을 마실 수도 있으니 그게 안되는 주변 시민들에게 할 수 있는 범위 안에서 도와드리고 있다”며 “별거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A씨는 “더 도와드릴 것이 없을까 더 고민 중”이라며 “얼른 일상이 회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깨끗한 물 나옵니다" 힌남노 피해 주민에 샤워실 개방한 포항 헬스장
포항지역에서 자발적으로 나눔을 이어가는 맘카페 회원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포항 지역 맘카페를 중심으로는 생수 등 다양한 생필품 나눔이 이어졌다. 맘카페 회원들은 "물 더 준비했어요 편하게 가져가세요", "생수 2리터 필요하신 분 있을까요?", "오천, 문덕...아기 물티슈 필요하신 분 있나요?", "청림동에 샤워실 필요하신 분 오셔서 편하게 사용하세요", "저도 오늘 오후 차량지원 가능합니다", "혹시 아기 이유식 필요하신 분 계실까요?", "헬스장 샤워실 화장실 무료 개방해주신대요", "제습기 빌려드릴 수 있어요" 등의 게시글을 올리며 자발적으로 도움의 손길을 뻗었다.

이를 확인한 온라인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인류애 충전", "눈물 난다", "훌륭하신 분들", "어려울 때 도우면 다시 돌고 돌아오는 법" 등의 댓글을 남기며 훈훈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제11호 태풍 힌남노로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 경주 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예비비 500억원이 긴급 편성 및 투입된다. 정부는 국무회의를 열어 사유시설·공공시설 복구지원 등을 위한 목적예비비 500억원 지출안을 즉석 안건으로 심의·의결했다고 7일 밝혔다.

sanghoon3197@fnnews.com 박상훈 수습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