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한강서 요트 타던 20대 실종 4일만에 숨진 채 발견

입력 2022.08.26 14:34  수정 2022.08.26 14:36
한강서 요트 타던 20대 실종 4일만에 숨진 채 발견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12일 오후 서울 한강에서 요트가 물살을 가르고 있다. 2022.05.12. jhope@newsis.com

[고양=뉴시스] 김도희 기자 = 한강에서 요트를 타다 물에 빠진 20대 남성이 실종 4일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6일 경기 일산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전 7시께 김포시 전류리 포구 인근 한강에서 물에 떠 있는 시신을 군부대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지문 채취를 통해 해당 시신의 신원이 지난 21일 오후 6시30분께 가양대교 북단 난지한강공원 인근에서 요트를 타다 한강에 빠져 실종된 20대 남성 A씨임을 확인했다.

당시 A씨는 지인 6명과 요트에 함께 동승해 사진을 촬영하던 중 발을 헛디뎌 물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