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중2때 임신해 10살 아들 있는 엄마, 낳은 자식이..

입력 2022.08.10 09:38  수정 2022.08.10 10:24
중2때 임신해 10살 아들 있는 엄마, 낳은 자식이..
MBN '고딩엄빠2'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고딩엄빠2'에서 최초로 중학생 때 임신해 출산을 엄마가 등장했다.

MBN 예능 프로그램 '고딩엄빠2'의 지난 9일 방송 말미에는 새로운 엄마를 담은 다음주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날 예고편에서 등장한 강효민은 "저는 중학생 2학년 때 임신해서 10살 아들을 키우고 있는 중딩 엄마"라고 자신을 소개했고, 이를 들은 MC들은 충격을 받은 모습을 보였다.


이어 강효민은 초등학교 3학년인 아들 진석군과 둘째 진수군, 26개월 된 딸 지율양과 생활하는 집을 공개했다. 이때 3남매 외에도 4개월 된 딸 하율양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고딩엄빠' 최초로 4남매가 등장한 상황. 예고편에서는 첫째 아들인 진석군이 엄마에게 이때까지 말하지 못했던 고민을 털어놓는 모습이 그려져 과연 이들 가족이 가지고 있는 고민은 무엇인지에 대해 궁금증이 커졌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