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건희사랑' 회장서 물러나는 강신업 변호사 "제 충정이..."

입력 2022.07.28 10:48  수정 2022.07.28 13:25
'건희사랑' 회장서 물러나는 강신업 변호사 "제 충정이..."
강신업 변호사가 28일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 앞에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성상납 의혹과 관련 참고인 조사에 앞서 브리핑 하고 있다. 2022.7.28/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의왕=뉴스1) 김유승 김성식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배우자 김건희씨 팬클럽 '건희사랑' 회장인 강신업 변호사가 28일 "건희사랑 회장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강 변호사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개가 짖어도 새벽은 오고, 김 여사를 지켜야하고 윤석열 대통령도 지켜야 하지만, 오히려 물러남으로써 더 큰 것을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강 변호사는 "제가 물러나 회원으로서, 국민 한 사람으로서, 변호사로서 윤 대통령을 지키고 김 여사를 반드시 지키겠다"며 "이는 두 분을 위한 것이 아니라 국민을 위한 것이고 국가를 위한 것"이라고 했다.


강 변호사의 사퇴 배경을 두고 향후 김 여사 활동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서라는 해석이 나온다. 그는 활발하게 김 여사 지지활동을 해왔지만 대통령실이 공개하지 않은 김 여사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려 '비선'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그는 사퇴 선언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나에 대한 많은 비판이 있었고 그것이 오히려 제 충정과 다르게 대통령과 여사께 부담이 됐다는 생각을 부정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