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홍석천, SNS 상담 후기 "최대 1억 5천만원을..."

입력 2022.06.22 15:35  수정 2022.06.22 17:41
홍석천, SNS 상담 후기 "최대 1억 5천만원을..."
유튜브 채널 '양기이즈백' 영상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방송인 홍석천이 SNS 상담을 중단하게 된 이유에 '금전적인 요구가 너무 많았다'라고 털어놨다.

홍석천은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에는 [양기이즈백] 석천이 형, 나한테 잘해주지 마요.ep10-2 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홍석천은 "10년 넘게 SNS로 고민 상담을 하다가 불면증을 얻었다. 이제는 (상담을) 끊었다"라고 토로했다.

홍석천은 "장사하다가 힘든 분들의 고민을 들어주는 것으로 시작해 (성)소수자 동생들, 저를 보고 자라왔던 동생들이 가족 간의 문제, 학교에서의 왕따, 성폭행 피해 등으로 극단적 선택을 생각하는 분들을 위해 그러지 못하게 막는 상담을 많이 해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그런데 최근에는 돈을 빌려달라는 상담이 너무 많았다. 상담 피크 타임(절정기)은 새벽 1시에서 3시 반이다. 주저주저하다가 제일 용기를 낼 수 있는 시간대"라고 털어놨다.

홍석천은 "최대 1억 5000만원 까지 얘기하시는 분도 있었다"면서 "엊그저께는 3만 원을 빌려 달라고 하시더라. 지금 먹을 거 살 돈이 없어서 도와 달라고 하셨다.
예전에는 그런 문자를 받으면 너무 마음이 아팠는데 그런 상황들이 너무 많이 발생하니까 기준을 만들었다. '금전적인 것은 누구라도 안 도와주겠다'라고 다짐했다"라고 고백했다.

홍석천은 현재 방영 중인 KBS 2TV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서 옷 가게 사장 홍석기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