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매일 큰일났다"...홍준표, 보수유튜브 저격하며 국힘에 호소한 메시지

입력 2022.01.11 05:00  수정 2022.01.11 06:48
"매일 큰일났다"...홍준표, 보수유튜브 저격하며 국힘에 호소한 메시지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2021.11.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보수 유튜브 채널을 뜻하는 이른바 '틀튜브'(노인을 의미하는 틀니와 유튜브의 합성어)를 직격했다.

홍준표 의원은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매일 '큰일 났다' '문재인 벌벌' '멘붕' '홍준표 폭망'을 외치면서 노인층을 세뇌하는 일부 유튜버들 때문에 우리당이 망하고 있는지도 모르고 아직도 그런 사이비 유튜버들에 속아 넘어가는 사람들이 다수 있다는 것이 통탄할 일"이라며 "황 대표(황교안 전 자유한국당 대표)에게 붙어 (총선 당시)180석을 외치던 그 사람들이 이젠 윤석열 후보조차 망치고 있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정신 차립시다.
제대로 판을 보고 대책을 세우시라"라며 "황 대표 시즌2로 가서는 안 된다"라고 했다.

홍 의원은 지난 6일에는 김문수 전 경기지사를 향해 '틀튜브'로 변신했다면서 "이젠 갈데까지 간다. 본질을 버리고 박근혜 정권시절 친박 행세를 하면서 망가지기 시작하더니 이젠 윤석열에 붙어 친윤 돌격대 행세를 하니 참으로 안타깝다"라고 한 바 있다.

"매일 큰일났다"...홍준표, 보수유튜브 저격하며 국힘에 호소한 메시지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rejune1112@fnnews.com 김준석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