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국제

머스크 음란물 암호화폐까지 띄워…누리꾼들 "쓰레기"

테슬라 경영에나 좀 더 신경쓰시길

2021.06.06 06:48
머스크 음란물 암호화폐까지 띄워…누리꾼들 "쓰레기"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 로이터=뉴스1 © News1 문동주 기자


머스크 음란물 암호화폐까지 띄워…누리꾼들 "쓰레기"
머스크 트위터 갈무리


머스크 음란물 암호화폐까지 띄워…누리꾼들 "쓰레기"
머스크 트위터 갈무리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이번에는 '음란 트윗'을 날려 성인물 콘텐츠 거래에 사용되는 ‘컴로켓’이라는 암호화폐(가상화폐)를 400% 폭등시켰다.

◇ 음란 트윗날려 컴로켓 가격 400% 폭등 : 5일(현지시간) 머스크는 자신의 트위터에 남성 체액을 상징하는 노골적인 이모지(그림문자) 등을 올렸고, 이와 관련된 ‘컴로켓’이라는 암호화폐가 400% 폭등했다.

머스크는 남성 체액을 묘사한 것으로 보이는 그림 문자와 로켓, 달 이모지를 트위터에 올렸다.

로켓은 컴로켓이라는 암호화폐를 의미하고, 자본시장에서 달은 주가 급등을 의미한다. 즉 머스크는 남성의 정액과 관련된 컴로켓이라는 암호화폐를 달로 보내자는 뜻으로 트윗을 날린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컴로켓의 가격은 수 시간 후 0.06달러에서 0.28달러로 약 400% 폭등했다.

컴로켓은 영국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라고 주장하는 사람이 만든 알트코인(비트코인을 제외한 암호화폐)으로, 성인 콘텐츠를 구매할 수 있는 NFT(대체불가토큰)을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머스크는 이 트윗 직전에 'Canada, USA, Mexico'란 트윗을 올렸다. 이 나라의 두문자를 조합하면 ‘cum’이 된다. cum은 정액이라는 뜻이다. 외설스런 트윗을 남발한 것이다.

머스크 트윗으로 가격이 급등하자 컴로켓 운영진은 트위터에 글을 올려 “땡큐 일론, 컴로켓이 폭발한다”면서 즉각 홍보에 활용했다.

◇ 누리꾼들 일제 성토 : 이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머스크의 트윗에 “비윤리적인 쓰레기” 등의 댓글을 달며 머스크를 성토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머스크의 트윗에 “비윤리적인 쓰레기” “컴로켓을 선전하다니…” “제발 트위터 그만하고 테슬라 경영에나 신경 쓰라” “당신은 장난이지만 우리는 돈이다” 등의 댓글을 달며 머스크를 성토하고 있다.

◇ 머스크 암호화폐에 과한 영향력 행사 : 앞서 머스크는 지난 2월 초 비트코인 15억 달러어치를 매입한 뒤 테슬라 전기차 결제에 비트코인을 도입하겠다고 밝혀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랠리를 이끌었다.

그러나 지난 5월 12일 돌연 비트코인이 전기를 너무 많이 먹는다며 비트코인 결제를 취소했다.
이후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는 급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이에 따라 누리꾼들의 성토가 이어지고 있다. 이번 음란물 트윗으로 머스크에 대한 원성은 더욱 고조될 전망이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