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국제

소파에서 총 발견한 3살 남아, 2살 여동생에게..

정말 비극적이네ㅠㅠ

2021.05.24 06:53
소파에서 총 발견한 3살 남아, 2살 여동생에게..
사진=픽사베이

미국에서 3살 아이가 2살 여동생을 향해 권총을 쏘는 일이 발생했다.

23일(현지시간) NBC방송 등에 따르면 전날 새벽 플로리다주 레이크랜드의 한 가정집에서 3살 남자아이가 2살 여동생을 향해 실수로 총을 격발하는 사고가 벌어졌다.

이 사고로 여아는 장기 파열 등 중상을 입고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기자회견에서 “매우 위독한 상태”라고 밝혔다.

사건은 권총 소유자인 커본트 윌슨 등 남성 셋이 총기를 허술하게 두면서 발단이 됐다. 윌슨을 미국프로농구(NBA) 플레이오프 게임을 TV로 보던 와중에 아이들이 손을 못 대도록 권총을 소파 쿠션 뒤쪽에 숨겼다.

그러다 총성이 울렸다. 소파에서 놀던 남자아이가 총에 손을 댔고 여동생 가슴을 향해 쏜 것이다.

총소리를 들은 윌슨 등은 다친 아이를 데리고 급히 병원으로 향했지만 엎친데 덮친격으로 가는 길에 교통사고까지 발생했다.
지나가던 운전자가 차 안에 총 맞은 아이를 보고 다행히 이 아이는 병원에 후송돼 목숨은 건졌다.

윌슨은 총기를 안전하게 보관하지 않은 혐의 등으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 관계자는 “벌어져서는 절대 안 되는 끔찍하고 비극적인 사건”이라며 “아이들이 놀고 있는 소파에 총을 숨기는 건 안전한 총기 보관법이 아니다”고 지적했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