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헉 이게 다 뭐야? 자루 64개 속에 담긴 물컹물컹하고 토막 난...

어쩐지 수상하다했다

2021.04.21 15:14
헉 이게 다 뭐야? 자루 64개 속에 담긴 물컹물컹하고 토막 난...
포항해양경찰서는 20일 오후 9시30분쯤 북구 칠포 동방 2.2km해상에서 불법 포획한 고래 고기를 육지로 옮기려던 A호(3톤) 30대 선장과 선원 2명을 수산자원관리법위반으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해경이고래 고기가 담긴 자루를 압수했다. (포항해양경찰서제공)2021.4.21 /© 뉴스1


헉 이게 다 뭐야? 자루 64개 속에 담긴 물컹물컹하고 토막 난...
경북 포항해양경찰서 함정이 고래운반선에 대한 검문을 실시하고 있다., (포항해양경찰서제공)2021.4.21 /© 뉴스1


(포항=뉴스1) 최창호 기자 = 경북 포항해양경찰서는 21일 불법 포획한 고래 고기를 육지로 옮기려한 혐의(수산자원관리법 위반)로 30대 선장과 선원 2명을 체포, 조사 중이다.

이들은 지난 20일 오후 9시30분쯤 포항시 북구 칠포 동방 2.2km 해상에서 포획해 토막을 낸 고래고기 64자루를 어창에 싣고 인근 항구로 들어오려다 야간 순찰을 하던 해경 함정에 적발됐다.


해경은 3톤 규모의 어선 선수부가 물속에 많이 잠겨 있는 것을 수상히 여겨 불신검문을 한 결과 어창에서 해체된 고래고기를 발견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에 시료를 보내 해체된 고래의 종류를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래를 불법으로 포획하거나 소지하면 2년 이하 징역이나 2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해진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