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하태경, 지적한 민주당의 치명적 실수 "부산시민 상당수가.."

좋든 나쁘든 박형준만 보이는것도 맞는말이네요

2021.04.05 09:37
하태경, 지적한 민주당의 치명적 실수 "부산시민 상당수가.."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왼쪽부터),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 유승민 전 의원이 사전투표 마지막 날인 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대천공원 앞에서 합동유세를 하기 전 손을 맞잡고 있다. © News1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국민의힘 박형준 캠프 총괄선대본부장인 하태경 의원은 5일, 더불어민주당이 김영춘 후보를 사라지게 만들었다고 비꼬았다.

하 의원은 이날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과 전화 인터뷰에서 "민주당이 선거전략을 여야 경쟁선거가 아니라 박형준에 대한 찬반선거로 잘못 짰다"며 그 결과 "민주당 후보가, 민주당이 존재하지 않는 선거로 만들어버렸다"고 지적했다.


즉 "민주당 선거전략은 매일 하나씩 박형준에 대한 네거티브를 내놓는 것"으로 "박형준에 대한 포지티브와 네거티브 둘 간의 싸움이 돼 버렸다"는 것.

이에 따라 "부산 시민 상당수가 민주당 후보가 누군지도 모를 것"이라며 "박형준 이야기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진행자가 "최근 2012년 총선 당시 박 후보가 상대후보 성추문을 공작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고 묻자 하 의원은 "2012년 시끄럽던 사건으로 당시에 수사를 다 해 문제없는 것으로 끝났다"며 "다시 이것을 누군가 공작하고 있는 것 같다"고 판단했다.

이어 "이와 관련해서 나오는 뉴스를 보면 어제 이야기가 다르고 오늘 이야기가 다르고 서로 모순된다"며 네거티브 공작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