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사유리 슈돌 출연 논란에 이재명이 남긴 한마디

"따지고 보면.."

2021.04.01 12:53
사유리 슈돌 출연 논란에 이재명이 남긴 한마디
【파이낸셜뉴스 수원=장충식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일 방송인 사유리의 TV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 대한 우려를 두고 "사유리 씨야말로 슈퍼맨"이라며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국민 모두가 주체적이고 당당하게 살아가는 사회가 행복한 사회다"며 "홀로 부모의 역할을 해내겠다고 당차게 선언한 사유리씨를 보고 멋지다고 생각했던 이유"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사유리씨의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소식에 일각의 우려가 있다고 한다"며 "익숙하지 않은 사회문화에 대한 낯설음일 것"이라고 해석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실 아내, 두 아들과 행복하게 살고 있는 저에게도 얼마간 생소한 모습"이라며 "그러나 저의 가족형태가 행복하다고 해서 모두에게 강요할 수는 없는 노릇이다. 각자의 가치관, 삶의 경로와 환경에 따라 얼마든지 천차만별의 가족형태가 형성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 지사는 "따지고 보면 가족의 가치는 부모의 숫자에 달린 것은 아닌 것 같다"며 "장시간 노동으로 엄마 아빠 모두 아이와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없다면, 육아휴직 못하고 언감생심 충분한 휴가도 함께 즐길 수 없다면 그것이야말로 행복한 가족의 모습이라고 보기 어렵다"고 전했다.

이를 통해 그는 "제도나 사회문화적으로 가족형태를 균일화하기보다 우리의 실제 삶의 양상을 바꾸는 정치가 필요한 이유"라고 강조했다.

이어 "저는 사유리씨의 고군분투 육아기가 보고 싶다. 무척 강하게 반대하시는 분들도 계신 것으로 알지만 모쪼록 넓은 품으로 지켜봐 주시면 어떨까 싶다"며 "그것이 옳든 그르든 새로운 시대의 흐름을 참고하는 기회가 될 수 있을 테니까. 우리가 치열하게 지켜야 할 것은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의 삶이지 제도나 관습 그 자체는 아닐 것"이라고 덧붙였다.

jjang@fnnews.com 장충식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