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길거리에서 대놓고 피웠던게.. 맙소사! 한국 맞나??

지나가는 사람에게 횡설수설

2021.02.21 11:33
길거리에서 대놓고 피웠던게.. 맙소사! 한국 맞나??
© 뉴스1

(서울=뉴스1) 박승주 기자 = 길거리에서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20대 남성들이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12일 오후 노원구의 한 마트 앞에서 A씨 등 3명을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대마) 혐의로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경찰은 "이상한 사람이 갑자기 시비를 건다" "뜬금없이 자기가 아는 형에게 대마를 줬다고 얘기한다"는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해 이들을 붙잡았다.
세 사람은 당시 술에 취한 듯 횡설수설하며 감정조절을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이태원의 술집에서 주운 대마를 보관하다가 친구들과 나눠 피웠다"고 했고 B씨와 C씨는 "A씨가 준 담배를 피웠는데 몸이 이상하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들을 대상으로 마약검사를 했는데 3명 모두 양성반응을 보였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