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이낙연 '호텔의 전세집 전환'.. 하태경 맹폭격

"국민들이 원하는 건.."

2020.11.18 10:22
이낙연 '호텔의 전세집 전환'.. 하태경 맹폭격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전세를 구하기 힘들고 전세금이 급등하는 등 부동산 시장이 대혼란에 빠지자 '호텔방을 전세로 내 주는 방안'을 제시했다. © News1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전세난 등 부동산 문제를 잠재우기 위한 대책 중 하나로 '호텔을 매입해 전셋집으로 전환'하는 안을 내놓자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은 "황당무계하다"며 혀를 찼다.

하 의원은 18일 페이스북을 통해 "호텔과 주거용 아파트는 기본 구조나 주거환경 자체가 완전히 다르다"며 "국민들이 원하는 건 맘 편히 아이들 키우고 편히 쉴 수 있는 주거공간이지 환기도 안 되는 단칸 호텔방이 아니다"고 주장했다.

따라서 "교통과 교육 포기한 이 대표 대책은 서민들한테 닭장집에서 살라는 말이나 똑같다"며 "황당무계 그 자체다"고 비판했다.


이어 하 의원은 "해운대와 같은 관광지에는 지금도 호텔을 아파트로 개조해 투기장화하는 일이 벌어지고 있다"며 "사실상 아파트인 레지던스호텔이 우후죽순으로 들어서서 주민들이 큰 고통을 겪고 있다"고 또 다른 문제점을 거론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 주장은 이런 편법을 국가에서 조장하자는 것으로 규제를 해도 부족한데 집권당 대표 입에서 교통지옥, 교육지옥, 관광지옥의 문을 열겠다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하 의원은 관광지 호텔이 아파트로 둔갑, 또 다른 문제를 일으키는 것을 막기 위해 "관광지역만이라도 호텔을 아파트로 개조하거나 편법으로 사실상 아파트인 레지던스호텔로 바꾸는 행태를 금지하는 법을 신속히 발의하겠다"고 알렸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