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공기업 vs 대기업 연봉 비교해보니..놀라운 결과

이래서 공기업, 공기업 하는군요

2020.11.12 09:11
공기업 vs 대기업 연봉 비교해보니..놀라운 결과
[파이낸셜뉴스] 지난해 공기업 평균 연봉이 7942만원을 기록, 대기업 평균 연봉 8139만원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공기업 36개사, 시가총액 상위 100대 기업의 2019년 직원 평균 연봉을 분석한 결과 공기업의 평균 연봉이 대기업에 비해 197만원 낮았다. 공기업 36개사의 평균 연봉은 7942만원, 대기업은 8139만원이다.

공기업 연봉을 금액대별로 살펴보면 '7000만~8000만원미만'인 기업이 38.9%로 가장 많았다. 이어 '8000만~9000만원미만'인 기업이 27.8% 였다.

이에 따르면 공기업 36곳 중 과반수 기업(66.7%)의 직원 평균급여가 7000만원이상 9000만원미만 수준이다.

시가총액 100대 기업 중 급여를 공개한 기업의 평균 연봉은 '8000만~9000만원미만'인 기업이 23.1%로 가장 많았다. △9000만~1억원미만 기업 17.9% △1억원이상인 기업 17.9%이 동률로 뒤를 이었다. △7000만~8000만원 미만15.4% △6000만~7000만원미만 9.0% 순이었다.

기업별로 보면 지난해 공기업 중 평균 연봉이 가장 높은 곳은 한국중부발전(9285만원)이었다.

△한국남부발전(9188만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9159만원) △한국석유공사(9151만원) △인천국제공항공사(9130만원) △한국수력원자력(9065만원) 순으로 평균 연봉이 높았다.

시가총액 상위 100대 기업 중 평균 연봉이 가장 높은 기업은 ‘메리츠종금증권’으로 1억3031만원이었다. 뒤를 이어 △NH투자증권(1억2300만원) △SK하이닉스(1억1747만원) △SK이노베이션(1억1600만원) △SK텔레콤(1억1600만원) △에쓰오일(1억1032만원) 순으로 직원 평균 연봉이 높았다.

dearname@fnnews.com 김나경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