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치매 앓던 90대, 아파트 7층서 극단적 선택 추락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2020.10.16 11:10
치매 앓던 90대, 아파트 7층서 극단적 선택 추락사
© News1 DB

(인천=뉴스1) 박아론 기자 = 치매를 앓던 90대 여성이 아파트 7층에서 추락해 숨졌다.

16일 인천 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16분께 인천 서구 청라동 한 아파트 7층에서 A씨(93·여)가 추락했다.


당시 A씨는 가족이 발견해 119에 신고, 현장에 출동한 소방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조사 결과 A씨는 치매 등 지병을 앓고 있던 중 신병을 비관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