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편의점 쑥대밭 만든 제네시스 女운전자, 20분 동안..

아줌마! 이건 아니죠

2020.09.16 10:50
편의점 쑥대밭 만든 제네시스 女운전자, 20분 동안..
SNS 동영상 캡쳐 © 뉴스1

(평택=뉴스1) 이윤희 기자 = 편의점에 차량을 몰고 돌진해 내부를 쑥대밭으로 만든 40대 여성은 자녀의 그림대회 신청 접수 문제로 감정이 상해 이 같은 난동을 부린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16일 특수재물손괴 및 업무방해 등 혐의로 A(30대·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6시쯤 평택 도곡리 한 편의점 점주(30대·여)와 말다툼을 한 뒤 자신 소유의 제네시스 승용차를 몰고 편의점으로 돌진해 기물을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첫 돌진 이후 차에서 내리지 않은 채 편의점 내부에서 앞뒤로 반복 운전을 하는 등 약 20분 동안 난동을 부렸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에게 하차를 요구했으나, 응하지 않자 공포탄 한 발을 쏜 뒤 그를 체포했다.


당시 편의점 안에는 점주와 직원 등 3명이 있었지만 다치지 않았다.

A씨는 경찰에 "편의점 본사 주최 그림대회에 딸의 그림을 접수해달라고 했지만 편의점 점주가 고의로 접수하지 않아 언쟁을 벌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편의점 점주가 고의로 A씨 딸 그림을 접수하지 않은 것이 아니라 택배 이송 과정에 분실된 것으로 파악됐다"며 "A씨는 이를 오해해 갈등을 빚다 분을 참지못하고 그런 행동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