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6층 난간에 매달린채 "누가 날 잡아가려 해" 소동

약 3시간동안 극단적인 선택 소동을 벌였지만 다행히 구조했다

2019.10.14 16:08
6층 난간에 매달린채 "누가 날 잡아가려 해" 소동
천안자살소동 현장 모습© 뉴스1

(천안=뉴스1) 김아영 기자 = 충남 천안에서 40대 여성이 약 3시간동안 극단적인 선택 소동을 벌였다.

14일 오전 11시 59분께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의 한 숙박업소 6층 난간에 A씨(40·여)가 매달린 채 극단적인 선택 소동을 벌이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누군가가 날 잡아가려 한다"며 "경찰을 불러달라"고 요구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기매트를 설치해 만일의 상황에 대비한 가운데 A씨가 한눈을 판 사이에 숙박업소 내부로 구조했다.

경찰과 소방대원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