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보수·진보' 세 대결에 박지원 묵직한 한 방 "너무.."

"거리의 정치는 분열로 성공하지 못한다. 소 키우러 가자"

2019.10.07 08:42
'보수·진보' 세 대결에 박지원 묵직한 한 방 "너무.."
박지원 대안정치연대 의원.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김성은 기자 = 박지원 대안정치연대 의원은 7일 보수세력과 진보세력이 서울 광화문과 서초동에서 각각 '조국 법무부 장관 퇴진'과 '검찰개혁'을 외치며 세(勢) 대결 양상을 벌이는 것을 두고 "거리의 정치는 분열로 성공하지 못한다"며 "소 키우러 가자"고 했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민생(民生)으로 돌아가야 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박 의원은 "서초동과 광화문, 광장의 함성, 거리의 정치는 분열로 성공하지 못한다"며 "검찰개혁도 퇴진 사과도 국회에서 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민생, 청년 실업, 4강 외교, 아프리카 돼지 열풍, 북미실무회담 등등 너무 많은 소가 우리를 기다린다"며 "소 키우러 갑시다"고 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