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광주 아파트 화재, 50대 부부 사망.. 원인 조사 중

추석 연휴 첫날

2019.09.12 10:03
광주 아파트 화재, 50대 부부 사망.. 원인 조사 중
(광주=뉴스1) 허단비 기자 = 추석연휴 첫날인 12일 새벽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50대 부부가 숨지고 4명이 다쳤다. 소방당국 등은 10분간 연기가 발생한 후 갑자기 불길이 번졌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상황 등을 조사 중이다. 사진은 전소된 아파트 내부 모습. 2019.9.12/뉴스1 /사진=뉴스1화상


[파이낸셜뉴스] 추석 연휴 첫날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해 부부가 숨지고 4명이 부상을 당했다.

12일 오전 4시21분쯤 광주 광산구 송정동의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A씨(54)가 추락해 숨졌고, 부인 B씨(51)가 집 출입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의 집에는 부부와 함께 자녀 2명, 자녀 친구 등 5명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함께 집에 있던 자녀와 자녀 친구 등 3명이 화상이나 골절 등의 부상을 입었다.


주차장에서 80대 노인이 넘어져 손목과 허벅지에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아파트 내부가 전소돼 경찰,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함께 화재원인을 확인해봐야 한다"며 "현재까지 화재 원인을 어느 하나로 단정짓기는 어려운 상황이다"고 말했다.

소방당국 등은 10분간 연기가 발생한 후 갑자기 불길이 번졌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상황 등을 조사 중이다.

#광주 #아파트 #화재 #추석

e콘텐츠부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