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천안 아파트 화재.. 냉장고 속 모자 시신 2구 발견

외부 침입 흔적 없어.. 사망자 방화 추정

2019.09.11 13:27
천안 아파트 화재.. 냉장고 속 모자 시신 2구 발견
[사진=뉴스1화상]


[파이낸셜뉴스] 충남 천안 아파트 화재현장에서 발견된 냉장고에서 모자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천안 서북경찰서 등에 따르면 11일 오전 5시 22분께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의 한 아파트 5층에서 폭발음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 당국에 의해 40분 만에 진화됐다.

다만 화재 현장에서 발견된 냉장고 안에는 60대 어머니와 30대 아들로 추정되는 시신이 들어있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냉장고 안에는 다른 물건은 거의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가스 밸브가 파손된 점과 집 안에 인화성 물질이 뿌려져 있는 것을 확인했다”면서도 “외부의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을 미뤄볼 떄 사망자의 방화로 추정된다”라고 전했다.

한편 새벽에 발생한 화재에 자고 있던 아파트 주민 수십 명이 옥상으로 대피하는 소동도 있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자세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천안 #아파트 #화재

hoxin@fnnews.com 정호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