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경제

가장 참기 힘든 배우자의 태도.. 男 '부정적' 女는?

"가장으로서의 리더쉽에 한계를 느낀다"

2019.04.26 13:15
가장 참기 힘든 배우자의 태도.. 男 '부정적' 女는?
[사진=픽사베이] /사진=fnDB

결혼 후 가장 참기 힘든 배우자의 태도로 남성들은 아내가 '부정적'일 때, 여성은 남편이 '냉소적'일 때를 꼽았다.

결혼정보업체 비에나래가 재혼전문업체 온리-유는 최근 미혼남녀 526명(남녀 각 263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결혼 후 배우자가 본인을 대하는 태도 중 가장 참기 힘든 사항'에 대한 질문에 남성의 34.2%가 '부정적'인 태도를 가장 참기 힘들다고 답했다.

이어 ‘존중심 부족’(27.0%)과 ‘무관심’(20.0%), ‘냉소적’(13.0%) 등의 순이다.

온리-유는 "결혼 후 아내가 사사건건 이견을 보이며 본인과 뜻을 달리할 경우 남성으로서는 가장으로서의 리더십에 한계를 느낀다"고 설명했다.


반면 여성은 '냉소적'이라 답한 비중이 36.1%로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무시’(23.2%), ‘무관심’(18.3%), ‘부정적’(15.2%)이 뒤를 이었다.

여성의 경우에는 "남편이 쌀쌀맞고 비웃는 듯한 태도를 보이면 자존심에 상처를 입게 된다"고 온리-유는 분석했다.

#결혼 #남편 #아내 #배우자 #성격 #부정적 #냉소적 #무시

imne@fnnews.com 홍예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