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경제

페라리 488 GTB 화재발생 가능성.. 국토부 리콜

수억짜리 차도 별수 없나봄

2019.04.18 06:01
페라리 488 GTB 화재발생 가능성.. 국토부 리콜
© News1 이은현 디자이너
재규어는 에어백 불량·페라리는 화재가능성 발견
현대차 기반 콘크리트 펌프 건설기계 475대도 리콜

(서울=뉴스1) 김희준 기자 = 재규어 차량은 에어백 불량이, 페라리 차량은 화재 발생 가능성이 발견됐다.

국토교통부는 재규어, FMK, 토요타 등 8개 수입사 자동차 총 35개 차종 2만529대와 5개사의 건설기계 475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한다고 18일 밝혔다.

재규어랜드로버 코리아의 재규어 XE 등 3개 차종 6266대는 에어백 불량이 적발됐다.
FMK의 페라리 캘리포니아(F149 CDEL) 등 13개 차종 475대는 재규어도 조수석 전방 에어백에 결함이 발견됐다.

페라리 488 GTB(F142BBE) 등 6개 차종 105대는 연료 증기 누출로 화재 발생 가능성이 있다. 페라리 GTC4루쏘 등 2개 차종 35대는 외부에서 문이 열리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라페라리 3대는 구조설계 오류로 보행자 보호 안전기준을 위반했다. 한국토요타자동차의 렉서스 LS500h AWD 등 3개 차종 244대는 타이어 바닥 면이 쉽게 손상된다.

볼보자동차 코리아의 S90 142대는 좌석 불량이, 한불모터스의 DS7 크로스백2.0 블루HDi 3대는 에어백 불량이 발견됐다.

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의 CLA 220 1대는 전방 우측 도어 잠금장치가, 혼다코리아의 이륜차 PCX 1만800대는 방향 지시등과 비상등이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

BMW코리아의 C600 스포츠 등 이륜차 5개 차종 2455대는 브레이크 손상 가능성이 있다.

이밖에 현대자동차 트럭 엑시언트를 사용해 제작한 건설기계 콘크리트 펌프(콘크리트 타설 기계) 475대는 연료 누유로 화재 발생 가능성이 있다.

해당 차량 소유자는 각 업체의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부품을 교체하거나 수리를 받을 수 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