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카카오톡 메시지 받고 'IP 주소' 링크 클릭하자 벌어진 무서운 일

휴대폰 서비스센터 방문해 확인해 봤더니..

2019.04.02 13:18
카카오톡 메시지 받고 'IP 주소' 링크 클릭하자 벌어진 무서운 일
보이스피싱 조직이 제2·3 금융권에 대출이력이 있는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하루에 2만여건씩 보낸 저금리 대환대출 광고문자.(부산지방경찰청 제공) @뉴스1
카카오톡 메시지 받고 'IP 주소' 링크 클릭하자 벌어진 무서운 일
지난해 12월 21일 경기도 부천시의 한 오피스텔에서 경찰은 발신 전화번호를 변조하는 중계기를 적발했다. 중계기 뒤에 있는 슬롯마다 유심칩이 꽂혀있고 초록색 램프가 깜빡이고 있다. 보이스피싱 콜센터가 중계기를 통해 국내 전화번호로 피해자들에게 연락하고 있다는 뜻이다.(
악성앱, 휴대전화 통화·문자 내역·연락처 등 확인·감시
재택알바 30만원에 통신장비 관리?…발신번호 조작

(부산=뉴스1) 조아현 기자 = 체계화된 보이스피싱 조직이 정부지원 대환대출이나 재택알바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꾀어 지속적인 범행을 일삼고 있다.

보이스피싱 수법이 '눈부시게' 진화하는 만큼 잘 알고 잘 대처할 수 있도록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한번 깔리면 지워지지 않는 휴대전화 악성앱…문자·통화내역 감시 시작

수법은 카카오톡 메시지 한 통이면 간단하다. 보이스피싱 조직은 기존에 제2 금융권, 제3 금융권에서 대출이력이 있는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정부지원 저금리 대환대출' 광고 문자를 보내 '모바일 대출신청서'를 작성하도록 안내한다.

아래는 국내 대형 캐피탈 회사 상담원을 가장한 보이스피싱 조직의 카카오톡 메시지다.

"OO캐피탈 정수연 대리입니다. 가승인조회시 고객님 본인인증을 위해 모바일 신청서를 작성해주셔야 합니다. 모바일신청허 링크 [하단]에 다운로드를 눌러서 설치해주시고 [신규대출]로 신청서 작성해 연락주세요. 010-XXXX-XXXX"

"182.255.45.244"

이같은 메시지를 받은 피해자들이 모바일 신청서를 내려받기 위해 'IP 주소' 링크를 누르는 순간 휴대전화에는 자동으로 악성앱이 깔린다.

보이스피싱 조직원들은 이때부터 악성앱을 통해 피해자의 휴대전화 통화내역과 문자수신발신내역, 연락처 등을 모두 확인하고 피해자가 휴대전화로 어떤 행동을 하는지 감시하기 시작한다.

피해자가 신용회복위원회, 검찰청, 경찰청 등 각종 기관의 대표 전화번호로 연락하더라도 중간에서 번호를 가로채 보이스피싱 조직원이 받도록 연결한다.

경찰 관계자는 "IP 주소나, 문자, URL링크, 카톡 등 출처가 불분명한 통로로 내려받는 휴대폰 앱은 절대로 깔아서는 안된다"고 지적한다.

이미 악성앱이 설치된 것 같다면 휴대폰 서비스센터를 방문해 정확하게 확인해 보는 것이 좋다. 또는 휴대전화 프로그램을 초기화 하는 방법도 있다.

보이스피싱이 의심되는 상황인데 기존 채무나 보증보험료를 당장 납입해야하는 상황이라면 악성앱이 없을 것으로 보이는 주변의 다른 휴대전화로 해당 금융회사나 보험회사에 직접 연락해봐야 한다.

◇재택 알바로 집에 보관한 '통신장비'…알고보니 발신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

"통신기기 설치를 설치하고 관리해주면 월 30만원 드립니다."

국내 대형 알바 사이트에 올라온 재택알바 광고 내용이다.

하지만 통신기기는 다름아닌 보이스피싱 조직이 쓰는 인터넷 070 전화번호를 010으로 시작되는 국내 휴대 전화번호로 바꿔주는 '발신전화번호 변작 중계기'다.

중계기 한 대에는 16개 혹은 32개 슬롯이 설치돼 있다. 슬롯에 대포 유심칩을 끼워넣으면 슬롯 램프 전체가 순식간에 초록색으로 깜빡인다.

중국에 있는 보이스피싱 콜센터가 010으로 시작되는 국내 휴대전화 번호로 바꿔 불특정 다수의 피해자들에게 연락하기 시작했다는 신호다.

보이스피싱 조직과 결탁한 전화번호 변작 중계소는 오피스텔을 빌려 중계기를 대량으로 보관했으나 단속으로 적발될 경우 범행에 어려움이 커지자 '재택알바'를 미끼로 분산시키기 시작했다.

주로 '재택알바'를 원하는 가정주부들이 쉽게 꼬임에 넘어갔다. 보이스피싱 조직은 일반 가정집에 전파송출장비를 설치하고 잘 관리하도록 당부한 뒤 유심칩을 끼워넣은 모(母)중계기를 통해 중계기들을 원격 조종했다.

주부들은 단순히 통신장비를 관리해주면 된다고 생각하지만 어느새 보이스피싱 범행에 가담하게 되는 셈이다. 경찰은 이번 수사에 적발된 주부 3명에 대한 입건 여부를 두고 법률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

◇조선족 콜센터의 어눌함은 옛말…전문성 높인 점조직 형태 '분업화'

어눌한 조선족 말투로 보이스피싱 범행을 시도하던 시대는 지난지 오래다.

인터넷 전화 공급책, 해캥앱 공급책, 개인정보 공급책, 전화번호 변작 중계소 등 전문적인 기술을 보유한 점조직들이 보이스피싱 조직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경찰 관계자는 "체계화된 보이스피싱 조직들이 한 사람의 피해자를 상대로 범죄를 저지르기 때문에 많은 홍보와 단속에도 번성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를 가정에 설치하면 전기통신사업법 위반, 사기 방조가 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부산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2일 저금리대환대출을 미끼로 피해자 211명으로부터 20억 4000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보이스피싱 조직 관리팀장과 전화번호 변작중개소 관계자, 콜센터 직원 등 15명을 구속했다. 총책과 또다른 관리팀장 등 2명에 대해서는 인터폴 수배를 내렸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