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한밤중 몸싸움하다 체포된 여야 男女구의원

승용차를 발로 차고.. 밀어 넘어 뜨리고..

2019.03.01 22:25
한밤중 몸싸움하다 체포된 여야 男女구의원
서울 동작경찰서. © News1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서울 동작구의회 여야 의원들이 몸싸움을 벌여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동작구의회 신민희 더불어민주당 의원(39)을 재물 손괴 혐의로, 최민규 자유한국당 의원(48)을 폭행 혐의로 각각 불구속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신 의원과 최 의원은 전날 자정쯤 동작구청 주차장에서 말다툼을 시작해 몸싸움까지 벌였다.
신 의원은 최 의원의 승용차를 발로 찼고, 최 의원은 신 의원을 밀쳐 넘어 뜨린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두 의원을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한 뒤 귀가시켰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다툼의 구체적 이유는 밝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