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국제

패스트푸드 매장에 나타난 '대형 쥐'

갑작스런 테러에 매장은 '아수라장'.. 지점장이 남긴 말

2019.02.15 16:32
패스트푸드 매장에 나타난 '대형 쥐'
[사진=픽사베이]

미국의 한 남성이 패스트푸드 매장에 대형 쥐를 풀어 손님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미 뉴욕포스트 등은 지난주 뉴저지주 뉴어크에 위치한 패스트푸드 매장에서 한 남성이 거대한 흰색 쥐를 풀어놓는 일이 발생했다고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한 페이스북 계정에는 이 과정이 담긴 영상이 게시됐다.

42초 분량의 이 영상에는 흑인 남성이 쥐가 든 투명 상자를 들고 매장 안으로 향하는 모습이 촬영됐다.

이 남성은 손님들이 한참 식사를 하고 있는 매장 한가운데에 쥐를 풀어놓은 후 가게 밖으로 도망쳤다.

갑작스러운 테러에 매장 안은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일부 손님은 의자와 테이블 위로 올라갔으며, 소리를 지르며 가게를 빠져나가는 사람들도 있었다.

이 남성이 매장에 쥐를 풀어놓은 이유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뉴어크 경찰은 범인을 찾기 위해 수사에 착수했다.

사건이 발생한 매장의 지점장은 "고의적인 행동을 벌인 이 남성의 신원을 파악하기 위해 사법 당국과 협력중이다"라고 말했다.

매장이 즉각 청소되어 위생적인 상태를 유지 중이라는 이야기도 덧붙였다.

#패스트푸드 #쥐 #테러

sunset@fnnews.com 이혜진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