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지방서 올라와 길 잃고 강변북로 역보행한 60대, 하마터면..

경찰의 신속한 조치 아니었으면 큰일날 뻔

2019.02.10 09:02
지방서 올라와 길 잃고 강변북로 역보행한 60대, 하마터면..
경찰이 지난 8일 길을 잃고 자동차전용도로에서 역보행한 60대 여성을 구조한 뒤 목적지였던 강남구 소재 정형외과 병원까지 안전하게 호송했다.(서울경찰청 제공) © 뉴스1
목적지까지 안전하게 호송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지방에서 수술을 받기 위해 서울에 올라왔다 길을 잃고 자동차전용도로에서 역보행한 60대 여성이 경찰의 신속한 조치로 구조됐다.

자칫 보호조치가 이른 시각 이뤄지지 않았을 경우 인명피해가 발생할 뻔 했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8일 오전 10시11분쯤 자동차전용도로 특별교통관리 근무를 하던 암행순찰차가 강변북로 일산방향 청담대교 부근 5차로에서 60대 여성을 발견했다.

해당 여성은 경북 상주에서 허리수술을 받기 위해 상경한 이모씨(61)였다.
경찰은 이모씨를 신속히 보호조치한 뒤 사유를 확인하자 이씨는 택시에서 하차 후 길을 잃고 자동차전용도로에 진입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경찰은 이씨가 수술 시간에 늦지 않도록 강남구 소재 정형외과 병원까지 안전하게 호송했다.

경찰 관계자는 "일반도로와 달리 고속주행을 위해 설계된 전용도로 내의 교통사망사고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안전활동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