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국제

화와이, 100세 이하는 흡연 금지?

전자 담배와 씹는 담배는 규제 대상에 미포함

2019.02.07 14:01
화와이, 100세 이하는 흡연 금지?
[사진=픽사베이]

미국 하와이주가 100세 이상에게만 담배 판매를 허용하는 법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5일(현지시간) 영국 BBC 등의 보도에 따르면 민주당의 리차드 크리건 하원의원은 2020년부터 2024년까지 담배 구매 가능 연령을 매년 상향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현행 21세인 흡연 가능 연령을 2020년에는 30세 이상으로 올린 후 매년 40세, 50세, 60세로 높이자는 내용이 담겼다.

최종적으로는 연령 제한을 더욱 강화해 2024년에는 100세 이상만 담배 구입을 가능하게 했다.

이 법안이 통과되면 기준 연령 이하의 하와이 주민은 주내에서 담배를 구입할 수 없게 된다.

관광객이 외지에서 담배를 가지고 들어오는 것은 가능하다. 전자 담배와 씹는 담배는 규제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

BBC는 법안의 통과에 담배 회사의 강한 반발이 뒤따를 것으로 내다봤다.

크리건 의원은 하원 의원이 되기 전 응급실 의사로 근무한 이력이 있다.
그는 담배를 "인류 역사상 가장 치명적인 인공 물질"이라고 표현했다.

하와이는 지난 2017년 미국 최초로 담배 구매 연령을 21세로 올렸다. 하와이를 제외한 다른 주에서는 18세 또는 19세가 되면 담배 구매가 가능하다.

#하와이 #담배 #금연정책

sunset@fnnews.com 이혜진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