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얌전한 8세 첫아들, 뒤에선 할머니 멱살;; 충격

입력 2022.11.21 13:35  수정 2022.11.21 16:04
얌전한 8세 첫아들, 뒤에선 할머니 멱살;; 충격
[서울=뉴시스]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7회. 2022.11.21. (사진=SBS플러스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장인영 인턴 기자 = 예상하지 못했던 아이의 문제 행동과 마주하며 부모가 충격에 휩싸인다.

21일 오후 8시30분 방송하는 SBS플러스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이하 '우아달 리턴즈')에서는 폭력성을 지닌 5살 둘째가 걱정인 부모의 사연이 공개된다.

사연의 주인공은 원하는 것이 뜻대로 되지 않을 때면 악을 쓰고, 물건을 던지고 발길질을 하며 떼를 썼다. 하지만 둘째 아이의 문제 행동 원인을 알아보기 위해 관찰 카메라로 지켜보던 중, 얌전했던 8살 첫째에게서 뜻밖의 면모가 밝혀지자 부모는 충격에 빠진다.

할머니와 함께 있을 때 두 형제는 '폭군'이 된다. 평소 말도 잘 듣고 착한 첫째였지만, 갑자기 할머니를 발로 차고 "옷 입혀줘"라며 떼를 쓰다가 뜻대로 되지 않자 지나가던 둘째를 때리며 화풀이를 하기도. 분이 풀리지 않자 첫째는 할머니를 마구잡이로 때렸고, 할머니의 멱살까지 잡는 상상을 초월하는 행동을 한다.


예상 못한 첫째의 폭력성에 부모는 심각해졌고, 할머니는 "둘째 아이는 '아이가 떼쓰는구나'라는 느낌이 드는데 첫째 아이의 경우엔 내면의 분노와 반항이 느껴진다"라고 덧붙인다. 소아청소년정신건강의학과 김남욱 전문의는 "첫째가 제일 걱정이다. 자신을 제어할 사람이 없는 곳에서는 둘째보다 더 폭력적이다"라며 "이미 할머니는 이길 수 있는 존재라는 생각이 자리 잡았기에 나오는 행동이다"라고 더 큰 문제로 이어질 수 있음을 경고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ng6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