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환희, 뜻밖의 생활고 경험 고백 "친구들과 만나면 늘 계산했는데..."

입력 2022.09.06 11:52  수정 2022.09.07 10:59
환희, 뜻밖의 생활고 경험 고백 "친구들과 만나면 늘 계산했는데..."
SBS FiL 제공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가수 환희가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환희는 최근 경기 성남시에서 진행된 SBS FiL '외식하는 날 버스킹' 6회 녹화에서 "플라이 투 더 스카이가 소속사를 이적을 할 때 어린 마음에 고민을 많이 했다"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그는 "제안이 너무 많았는데 돈 많이 준다는 회사는 다 사기 같았다"라며 "그래서 새로운 소속사와 계약 안하고 그대로 있었다, (활동을 안 하다 보니)통장 잔고가 없었다. 너무 힘들었다"라고 덧붙였다.

환희는 "그 당시에 제가 돈을 많이 번 줄 아는 사람들이 많았다. 친구들과 만나면 늘 (밥값)계산을 했는데 그게 버릇이 된 거다"라며 "그런데 그 순간(경제적으로 어려운)이 오니까 나도 힘든데 라는 생각이 들더라, 나가서 얻어 먹는 것도 싫고 신세 지기도 싫으니까 어느 순간 집 밖을 안 나가게 되더라, 그런 위기들이 몇 번 있었다"라고 담담하게 전했다.

플라이 투 더 스카이는 소속사 이적 후 정규 6집 앨범 타이틀곡 '남자답게'를 발표하고 활약을 펼쳤다.
환희는 "그 때 '남자답게'로 1위를 하고 무대에 내려와서 처음으로 울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환희는 자신의 이야기 외에도 플라이 투 더 스카이 히트곡을 명불허전 가창력을 자랑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환희가 출연한 '외식하는날 버스킹'은 SBS FiL에서 6일 밤 9시 방송되며, 같은 날 10시 SBS M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