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인공 수로에서 발견된 男 변사체, 시신 살펴보니..

입력 2022.08.11 09:33  수정 2022.08.11 10:47
인공 수로에서 발견된 男 변사체, 시신 살펴보니..
[부천=뉴시스] 정일형 기자 = (사진은 부천소방서 제공)

[부천=뉴시스] 정일형 기자 = 경기 부천의 한 인공 하천에서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부천 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9께 부천시 상동의 한 인공 수로에 A(40대)씨가 물에 떠 있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무릎 높이의 인공 수로에 떠 있는 남성을 발견했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A씨는 상·하의를 모두 입은 상태로 물 위에 떠 있었으며 지갑 등 소지품이 발견됐다. 다만 휴대전화는 발견되지 않았다.
이 하천은 부천 터미널 인근에 있는 것으로 평소에도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곳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변 CCTV를 확보해 범죄 혐의점이 있는지 살펴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는 유서가 발견되지 않았으며 현재 검시관이 몸에 외상이 있는지 살펴보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