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푸틴 공개 지지한 김정은 "열렬한 축하를..."

입력 2022.05.10 06:24  수정 2022.05.10 10:47
기사내용 요약
金, 러시아 전승절 맞아 푸틴에 축전 발송
사실상 러시아의 우크라 침공 공개 지지
외무성 러 지지했지만 김정은 발언 처음

푸틴 공개 지지한 김정은 "열렬한 축하를..."
[서울=뉴시스]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이 지난 1일 조선인민혁명군 창건 90돌 경축 열병식을 성과적으로 보장하는데 기여한 평양시 안의 대학생, 근로청년들과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3일 보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처) 2022.05.0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이 우크라이나를 침공 중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공개 지지하고 나섰다.

10일 북한 관영 매체들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지난 9일 푸틴 대통령에게 축전을 보내 "나는 러시아에서의 위대한 조국 전쟁 승리 기념일에 즈음해 조선 민주주의 인민 공화국 정부와 인민의 이름으로 당신과 친선적인 러시아 정부와 인민에게 가장 열렬한 축하와 따뜻한 인사를 보낸다"고 밝혔다.

그는 "러시아 인민은 무비의 영웅주의와 희생성을 발휘해 인류의 운명을 위협하던 파시즘을 격멸하는 정의의 대전에서 위대한 승리를 이룩했다"고 말했다.

이어 "러시아 인민의 위훈과 공적은 정의와 평화를 사랑하는 세계 인민들의 기억 속에 역력히 새겨져 있으며 영원히 전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옹호하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그는 "나는 불멸의 승리의 전통을 이어 적대 세력들의 정치 군사적 위협과 공갈을 근원적으로 제거하고 나라의 존엄과 평화와 안전을 수호하기 위한 러시아 인민의 위업에 굳은 연대성을 보낸다"고 밝혔다.


푸틴 공개 지지한 김정은 "열렬한 축하를..."
[모스크바(러시아)=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6일(현지시간)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2.05.09.
그는 그러면서 "전략적이며 전통적인 조러 친선 관계가 시대적 요구와 두 나라 인민들의 근본 이익에 부합되게 끊임없이 강화 발전되리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북한은 그간 외무성을 동원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두둔해 왔지만 김 위원장이 직접 사실상의 지지 의사를 표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