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BJ열매·우창범 이어진 폭로전…성관계 영상 유포 주장

우창범 "합의 하에 찍은 영상…공유한 적 없어"

2019.07.03 09:46
[헉스] BJ열매·우창범 이어진 폭로전…성관계 영상 유포 주장
/사진=뉴스1

아프리카TV에서 활동하는 BJ열매와 그룹 버뮤다의 멤버 우창범이 폭로전을 이어가고 있다. BJ열매는 이른바 '정준영 카톡방'에 성관계 영상을 유포했다고 주장했다.

우창범은 지난 2일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진행하며 "2016년부터 2018년까지 BJ열매와 만났다"며 "BJ열매가 유명 BJ 2명과 바람일 피워 헤어졌다"고 폭로했다.

이에 대해 BJ열매는 "우창범이 성관계 영상을 카톡 단체 대화방을 통해 유포했다"며 해당 카카오톡 단체방이 정준영과 이종훈의 특수준강간 혐의의 시발점이 된 2016년 문제의 카톡방이라고 주장했다.

BJ열매는 "우창범과 나 둘만의 문제가 아니라 여러 명의 문제고 연예계 쪽이나 무겁게 다뤄지는 뉴스와도 관계를 지을 수 있어 신중한 정리가 필요하다"며 "3일 오후 10시 방송에서 밝히겠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우창범은 사실무근이라며 열매의 주장을 반박했다.

우창범은 "상식적으로 그게 사실이라면 소환 조사를 받았을 것"이라며 "버닝썬 단톡방 기사를 알기 전까진 존재 자체를 몰랐으며 그분들과 사적인 연락을 주고받은 적도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버닝썬 단톡방 기사를 알기 전까지는 존재 자체를 몰랐으며 그분들과 사적인 연락을 주고받은 적도 없다"며 "그 영상은 연인관계일 때 합의 하에 찍은 영상이고 공유한 적도, 보내준 적도 없다"라고 덧붙였다.

#BJ열매 #우창범 #폭로전 #성관계영상 #정준영카톡방

banaffle@fnnews.com 윤홍집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