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정치

한국당 "이해찬 '도둑놈' 막말.. 국회 장악하겠다는 도둑놈 심보"

"이 대표는 진짜 도둑놈들이 누군지 궁금하면.."

2019.04.29 16:32
한국당 "이해찬 '도둑놈' 막말.. 국회 장악하겠다는 도둑놈 심보"
김정재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News1 이종덕 기자
"진짜 도둑놈이 누군지 문재인 대통령에 물어보라"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자유한국당이 29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한줌거리' '도둑놈들' 막말, 뭐 눈에는 뭐만 보이는 법"이라고 비판했다.

김정재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제1야당을 향해 '한줌거리'라며 막말을 쏟아냈던 이 대표가 이번에는 '도둑놈들'이라며 적반하장을 이어갔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이 대표는 이날 민주당 의원총회에서 "도둑놈에게 국회를 맡길 수 있느냐. 반드시 청산할 사람은 청산하고 제 정치를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변인은 "선거를 관리할 심판도 제멋대로, 선거의 룰도 제멋대로 바꿔 국회를 통째로 장악하겠다는 심보가 도둑놈 심보"라며 "이 대표는 진짜 도둑놈들이 누군지 궁금하면 문재인 대통령께 물어보시라"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선거법은 경기의 규칙이다. 지금까지 일방의 밀어붙이기나 직권상정으로 의결된 전례가 단 한 차례도 없다'고 말했다"며 "불과 3년 전, 민주당 대표 시절의 얘기"라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문 대통령 말대로라면 진짜 도둑놈들은 민주당과 이 대표 본인일 것"이라며 "문 대통령이 3년 전 일조차 기억을 못하는 것인지, 아니면 이 대표의 눈에는 도둑놈들만 보이는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뭐 눈에는 뭐만 보인다더니 정말 옛말 틀린 것 하나 없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