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스

메뉴 펼치기 기사 검색 기사 공유
사회

실종 8일 만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된 女, 알고보니..

태풍 미탁으로 집중 호우가 내릴때 집 나간 뒤 연락 두절ㅠㅠ

2019.10.09 13:36
실종 8일 만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된 女, 알고보니..
【울진=뉴시스】강진구 기자 = 경북 울진에서 실종됐던 80대 여성이 인근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울진소방서는 9일 오전 10시50분께 매화면 기양저수지 상류에서 숨진 A씨를 발견했다고 밝혔다.사진은 기양저수지 수색 전경.2019.10.09.(사진=경북도소방본부 제공) photo@newsis.com
【울진=뉴시스】강진구 기자 = 태풍 '미탁' 내습 당시 경북 울진에서 실종됐던 80대 여성이 8일만에 인근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울진소방서는 9일 오전 10시50분께 매화면 기양저수지 상류에서 숨진 A씨로 추정되는 시신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소방헬기가 기양저수지 상류부근에서 발견해 구조대에 인양했다.


경찰조사 결과 발견된 시신은 실종된 A씨로 최종 확인됐다.

실종된 A씨는 지난 2일 오후 10시30분께 태풍 미탁으로 집중 호우가 내릴 당시 집을 나간 뒤 연락이 두절돼 소방당국과 경찰 등이 집중 수색작업을 벌여 왔다.

이로써 이번 태풍 미탁으로 실종됐던 포항지역 1명과 울진지역 2명이 모두 발견돼 수색작업은 종료될 전망이다.

dr.ka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닫기